고객서비스

참다운 빛을 전하는 민족기업, 참빛충북도시가스

홍보자료

제목
충주시 촘촘한 복지안전망 구축[보도자료]
View
1142
Date
2019-12-24

▲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 업무협약 모습(사진 왼쪽부터 신동식 참빛충북도시가스(주), 조길형 충주시장, 이재수 한국전력충주지사장)

 
 
충북 충주시가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위기가구 발굴과 지역사회 중심의 촘촘한 복지 안전망 구축에 나서고 있다.

충주시와 한국전력공사 충주지사, 참빛충북도시가스㈜는 15일 충주시청에서 업무협약을 갖고 명예사회복지공무원 51명을 위촉했다.

시는 전기검침원 28명과 가스점검원 23명을 지역사회 내 위기가구 발굴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무보수 명예직인 ‘곁지기’(명예사회복지공무원)로 위촉해 공공·민관기관과의 협업체계를 갖췄다.

곁지기는 나누고 보듬으며 어려운 이웃의 곁을 든든히 지켜주는 사람들로 이웃을 가까이에서 보살피자는 뜻으로 충주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에게 붙여진 이름이다. 현재 충주에서 활동하고 있는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은 1519명에 이른다.

이번에 곁지기로 위촉된 전기검침원과 가스점검원들은 매월 가정 방문을 통해 전기사용 중단이나 전기요금 장기체납으로 위기상황이 의심되는 등 사회적 위험에 놓인 가구를 조기 발견해 지원 요청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출산, 양육, 실업, 노령, 장애, 질병, 빈곤 및 사망 등의 사회적 위험 등으로 위기에 놓인 가구도 지원할 예정이다.

신고 된 위기가구는 읍·면·동행정복지센터의 신속한 현장 확인을 통해 각 가구에 맞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나 민간기관 연계, 사례관리 등을 지원받게 된다.

시 관계자는 “주민생활과 밀착되어 있는 유관기관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위기가구를 발굴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아졌다”며“앞으로 곁지기가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중추적 역할을 담당해 더 촘촘한 위기가구발굴 체계가 갖춰지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3314341&code=61122017&cp=nv 

목록